• 검색

경북도청에 평창올림픽 응원관…직원·도민에 개방



(안동=연합뉴스) 이승형 기자 = 경북도는 청사 내 다목적홀을 평창동계올림픽 응원관으로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.
올림픽이 끝날 때까지 도민과 공무원이 주요 경기를 함께 관람하며 응원하도록 개방한다.
김관용 도지사와 공무원들은 14일 오전 컬링 남자예선 한국과 미국 경기 때 응원전을 펼쳤다. 의성 출신 국가대표 장혜지 선수가 컬링 경기를 설명하고 사인을 해주기도 했다.
평창올림픽 컬링 종목에는 경북도체육회 소속 선수가 모두 출전했다.
도는 또 컬링 경기가 열리는 강릉컬링센터에 응원단을 파견할 예정이다
김관용 경북도지사는 "평창동계올림픽 성공과 우리 선수 선전을 위해 도민, 공무원과 함께 열심히 응원하고 있다"고 말했다.
haru@yna.co.kr
(끝)